검색

휴가를 갔다 왔다. 북극으로! - 『북극 허풍담 1』

아무 일도 일어날 것 같지 않는 고요한 얼음의 지방 북극.
과연 그곳에선 어떤 일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세계지도의 커다란 흰 부분, 북극의 그린란드 북동부에는 나머지 문명 세계를 ‘저 아랫것들’이라고 부르는 괴짜 사냥꾼들이 살고 있다. 그들은 원주민이 아니라 사냥 회사에서 파견된 나름 직원들. 대한민국 반만 한 땅에 서른 명 쯤 흩어져 산다. 1년의 반은 밤이고 반은 낮, 온통 눈과 빙산, 여름도 거의 겨울인 땅에서 살다 보니 제정신이 아닐 때가 더 많지만…

00.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5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뚜루

눈팅만 하던 뚜루가 2005년 10월 26일 대단한 결심을 하고 YES블로그를 시작했으며, 장문의 화려한 리뷰에 글발 현저하게 미달되던 뚜루는 ‘에라 모르겠다’ 그림으로 리뷰를 올리기 시작했다. 그러다 얼떨결에 1년을 그림으로 일상과 리뷰를 동시에 올리는 나름 부지런한 블로그 생활을 하던 중 YES 블로그 축제에서 영광스럽게도 네티즌 대상을 거머쥐는 불가사의한 일을 겪게 되었고, 급기야 채널예스에 칼럼까지 올리게 됐다.

북극 허풍담 1

<요른 릴> 저/<백선희> 역8,820원(10% + 5%)

예른 릴. 우리에겐 생소한 이름이지만 안데르센의 뒤를 잇는 탁월한 이야기꾼이다. 인구 5백만의 덴마크에서 출간하는 책마다 25만 부 이상이 판매되고, 마흔 권 넘는 책이 출간되었으며, 15개국 이상의 언어로 번역된 세계적인 작가다. 장엄하고 강대한 대자연, 투박하고 원색적이고 단순한 인물들, 황당하고 우스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볼로냐 라가치 상 대상 수상작

참된 민주주의가 무엇인지, 올바른 나라가 무엇인지 고민하게 하는 시대. 더 나은 내일을 만들어갈 어린이들이 꼭 알아야 할 것들을 담았습니다. 글보다 더 많은 이야기가 담긴 그림으로 아이들뿐만 아니라 어른들에게도 생각을 던지는 『내일을 위한 책』.

선인장도 말려 죽였는걸요, 아이라니요

인생의 마지막 순간, 아이가 없다고 후회하게 될까? 아이가 없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할까? 끝내 정답은 없을 두 질문 사이에서 차분히 사색하고 담백하게 적어 나간 이야기. 아이가 있으면 있는 대로, 없으면 없는 대로 저마다 누릴 인생의 깊이와 행복을 긍정하는 이야기.

다윈에서 피어난 새로운 인간학

장대익 교수 '다윈 3부작'의 마지막. 다윈의 진화론은 생물학의 영역을 넘어 인간과 사회에 대한 사상과 학문까지 확장되고 있다. 과학이 21세기의 인간학이 될 거라고 역설하는 저자는, 현재 우리가 맞닥뜨리고 있는 질문에 대해 과학적 인간학이라는 새로운 관점으로 답한다.

한 권으로 꿰뚫는 대한민국 경제의 모든 것

모르고, 무시당하고, 손해 보지 않는 그날까지. 힘 있는 시민이 반드시 알아야 할 대한민국 경제의 모든 것. 금리, 주식, 부동산부터 4차 산업혁명까지. 지금 대한민국이 처한 경제 현실과 꼭 알아야 하는 지식들을 정확하게 분석해, 놀랍도록 쉽고 명쾌하게 풀어낸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