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예매율 1위, 관객들 평은…

10년만에 돌아온 스파이더맨, 어떤 즐거움을 선사할까? 색다른 호러물, 캐빈 인 더 우즈도 개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헐리우드 블록버스터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이 6월 28일 개봉하자마자 예매율 1위에 올랐다. 개봉 첫날, 27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여타 작품을 가볍게 눌렀다.

헐리우드 블록버스터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이 6월 28일 개봉하자마자 예매율 1위에 올랐다. 개봉 첫날, 27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여타 작품을 가볍게 눌렀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은 샘 레이미의 「스파이더맨」 이후로 10년만에 리부트되는 영화다. 스파이더맨인 피터 파커 역에 앤드류 가필드가, 그웬 스테이시 역에 엠마 스톤이 열연했다. 리부트되는 시리즈물의 특성상, 전작에서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움을 제시하지 않으면 의외로 흥행에 실패하는 경우가 있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thumb.jpg

출처 : 예스24 영화

 

같은 날 개봉한 「캐빈 인 더 우즈」는 첫 날 성적으로 4위에 랭크됐다. 공포물을 기묘하게 비튼 이 작품은 호평과 악평이 극으로 갈린다. 황당하고 신선하다는 감상와 함께, 소수 마니아에만 통할 컬트 무비라는 평도 받고 있다. 어쨌든 색다른 공포물을 보고 싶은 사람에게는 통할 작품이다.

 

에밀리 브론테가 쓴 소설 『폭풍의 언덕』을 원작으로 한 동명 제목의 영화 「폭풍의 언덕」 역시 6월 28일 스크린에 올랐다. 이미 여러 차례 영화화된 작품으로, 영화에서 가장 인상적인 부분은 캐스팅이다. 히스클리프 역을 흑인인 제임스 호손에 맡김으로써 비극적인 사랑의 강도가 더해졌다.

 

그외, 개봉 2주차를 맞는 「미쓰GO」가 50만 관객 돌파를 앞두고 있고, 「후궁」은 200만 명 고지를 넘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8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손민규(인문 MD)

티끌 모아 태산.

오늘의 책

기욤 뮈소의 매혹적 스릴러

센 강에서 익사 직전에 구조된 한 여인, 유전자 검사 결과는 그가 일 년 전 항공기 사고로 사망한 유명 피아니스트라 말한다. 두 사람의 관계는, 이 의문의 사건이 가리키는 진실은 무엇일까.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 신화와 센 강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데스마스크 이야기를 결합한 소설.

박완서의 문장, 시가 되다

박완서 작가의 산문 「시의 가시에 찔려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의 문장과 이성표 작가의 그림을 함께 담은 시그림책. 문학에 대한, 시에 대한 애정이 담뿍한 문장을 읽으며 그와 더불어 조용히 마음이 일렁인다. 가까이에 두고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마다 꺼내볼 책.

‘나’를 잊은 모두에게 건네는 위로

베스트셀러 『긴긴밤』 루리 작가가 글라인의 글을 만나 작업한 신작 그림책. 사람들의 기준에 맞춰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악어가 자신의 모습을 인정하고 자아를 회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담하게 그렸다. 고독과 절망, 그리고 자유의 감정까지 루리 작가 특유의 색채와 구도로 다양하게 표현했다.

바다를 둘러싼 인류의 역사

『대항해 시대』로 바다의 역할에 주목하여 근대사를 해석해낸 주경철 교수가 이번에는 인류사 전체를 조망한다. 고대부터 21세기 지금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여정을 바다의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이 책은 그간 대륙 문명의 관점으로 서술해온 역사 서술의 한계를 극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