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여신과 산책하면 사망한다?

한유주, 이지민, 조연정의 3색 북콘서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공감

6월 28일 홍대 근처에 위치한 살롱드팩토리 북카페에서 『여신과의 산책』 북콘서트가 열렸다. 『여신과의 산책』은 이지민, 한유주, 김이설, 박상, 해이수, 박주영, 권하은, 박솔뫼 등 총 8명의 작가가 쓴 단편을 모은 소설집이다. 이날 행사에는 표제작 ‘여신과의 산책’의 이지민 작가와 ‘나무 사이 그녀 눈동자 신비한 빛을 발하고 있네’의 한유주 작가, 그리고 조연정 문학평론가가 참여했다.

6월 28일 홍대 근처에 위치한 살롱드팩토리 북카페에서 『여신과의 산책』 북콘서트가 열렸다. 『여신과의 산책』은 이지민, 한유주, 김이설, 박상, 해이수, 박주영, 권하은, 박솔뫼 등 총 8명의 작가가 쓴 단편을 모은 소설집이다. 이날 행사에는 ‘여신과의 산책’의 이지민 작가와 ‘나무 사이 그녀 눈동자 신비한 빛을 발하고 있네’의 한유주 작가, 그리고 조연정 문학평론가가 참여했다.


표제작인 ‘여신과의 산책’은 제목과는 달리 아름다움, 고고함, 미 등과 다소 거리가 있는 작품이다. ‘여신’이라는 이름을 가진 사람이 주인공인 이 작품은 죽음을 몰고다니는 재수 없는 여성의 삶을 그렸다. 한유주 작가의 작품인 ‘나무 사이 그녀 눈동자 신비한 빛을 발하고 있네’도 죽음을 다룬 작품이다. 이렇게 보면 소설집 『여신과의 산책』은 개성 강한 8명의 작가를 무질서하게 모아 놓은 듯하면서도 묘하게 조화로운 책이다.

 

조연정 씨의 사회로 진행한 북콘서트는 다양한 화제로 채워졌다. 이번 소설집의 발간 의의, 작품으로 표현하고 싶었던 주제 의식, 두 작가의 창작 동기와 창작 습관 등이 다뤄졌다. 낭독의 시간도 있었다. 창작 동기와 관련하여 한유주 작가는 “세계의 본질은 애매함이라는 사실을 공유하고 싶다.”라고 밝혔고, 이지민 작가는 “다른 사람을 좀 더 이해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09.jpg

 

 01.jpg

왼쪽부터 한유주 작가, 이지민 작가, 조연정 문학평론가

 

03.jpg

‘나무 사이 그녀 눈동자 신비한 빛을 발하고 있네’를 낭독하는 한유주 작가

 

04.jpg

 

05.jpg

 

06.jpg

 

07.jpg

 

08.jpg

 

10.jpg

조연정 문학평론가

 

12.jpg

 

11.jpg

이지민 작가

 

14.jpg

 

13.jpg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손민규

티끌 모아 태산.

오늘의 책

맨부커상 수상, 한강 작가 2016 최신작

『채식주의자』로부터 9년, 지금의 한강 작가를 만날 수 있는 소설. 한강 작가의 시적인 문장이 빛을 발하는, 더럽혀 지지 않는 어떤 흰 것에 관한 65개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흐린 연필 한 자루를 들어 문장에 혹은 단어에 실금을 긋게 하는 아름다움이 깃들어 있다.

사회적 기억을 위한 삼풍백화점 참사 기록

한국전쟁 이후 최대 사상자를 낳은 '사고'이자 '사건'인 삼풍백화점 참사의 기록. 당시 참사 현장에 있던 목격자와 구조대원, 가까스로 구조된 생존자들, 그리고 남겨진 유가족들까지. 그들의 개인적 아픔과 소중한 목소리가 모여 우리의 '사회적 기억'으로 남을 것이다.

모든 문제는 반드시 해결된다

“모두가 비슷한 생각을 한다는 것은 아무도 생각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문제가 발생한 근본 모순을 찾아내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창의적 문제 해결법 트리즈. 저자는 이를 활용 해 기업부터 개인의 문제까지 일상의 모든 문제를 해결하는 천재들의 생각 정리법을 소개한다.

사람은 결코 일하기 위해서 살지 않는다

일을 더 했으면 돈을 더 받는 게 당연한데 이런 당연함이 당연하지 않은 이상한 시대, 우리네 열악한 노동조건을 통렬하게 뒤집어본다.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폭풍 공감할 글과 통쾌한 일러스트로 가득하다. 더럽고 치사해도 꾹 참고 일해야 하는 모든 '야그너'들에게 바치는 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